메인메뉴 바로가기
본문내용 바로가기

갯벌속의 인삼 세발낙지!

목포를 상징하는 대표적인 토산품 중 하나가 세발낙지이다. 발이 세 개여서 세발낙지가 아니라 발이 가늘다는 뜻으로 세(細)발낙지라 불린다. 세발낙지는 크기가 작기 때문에 나무젓가락에 돌돌 말아 통째로 먹으면 제 맛이고 낙지 연포탕으로도 많이 먹는다. 일반적으로 낙지는 우리나라 서해안과 남해안에서 잡히지만 세발낙지만은 목포 영암 무안 신안 등지에서만 잡히는 ‘지역 특산품’으로 산낙지로 통째로 먹는 것 외에도 낙지가 국물이 일품인 연포탕, 낙지회무침, 갈낙탕 연포탕, 회무침, 낙지비빔밥 등 무려 13가지의 요리로 변신한다.

낙지는 갯벌 속의 인삼이라는 별칭이 있을 정도로 원기에 좋은 건강식이고, 정약전은《자산어보》에서 낙지는 ‘말라빠진 소에게 서너마리만 먹이면 곧 강한 힘을 갖게 된다’고 했다. 문어과의 해산물 중 타우린 성분을 가장 많이 함유하고 있는데, 낙지의 전체 영양 성분 중 타우린은 무려 34%를 차지한다. 낙지가 바다 생물 가운데서 대표적인 스태미나 식품으로 꼽히는 이유가 바로 타우린 성분 때문이다. 낙지의 타우린 성분이 콜레스테롤을 분해하는 효과도 있는 고단백 영양식품이다. 그래서 낙지 한 마리가 인삼 한 근에 버금간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그 효능을 높이 평가받고 있다.

  • 그릇에 담겨진 살아있는 세발낙지세발낙지
  • 먹음직스러운 낙지볶음 한그릇낙지볶음
  • 먹음직스러운 낙지볶음 한접시낙지호롱

세발낙지의 특징

  • 목포(신안,무안)낙지는 다리가 가늘며 길다.
  • 크기와 상관없이 맛이 부드럽고 단백하며 고소한 맛이난다.
  • 뻘에따라 약간의 차이는 있으나 옅은회색에서 짙은회색을 띄고 있다.
먹음직스러운 낙지와 육회를 섞은 세발낙지회와 낙지호롱 한접시

사진갤러리+ 더보기

  • 세발낙지 연포탕
  • 세발낙지볶음
  • 세발낙지탕
  • 세발낙지

세발낙지 먹을 수 있는 식당목록더보기

※ 한국외식업중앙회 목포지부 추천 음식 업소

목포세발낙지, 세발낙지

by nc sa
저작자표시-비영리-동일조건변경허락 (BY-NC-SA)원 저작자를 밝히면 자유로운 이용이 가능하지만 영리목적으로 이용할 수 없고, 저작물의 변경이 가능하지만 2차적 저작물에는 원 저작물에 적용된 것과 동일한 CCL을 적용해야 합니다.

SNS/블로그 실시간 업데이트

담당자
관광경제수산국 관광과 관광마케팅 오관영
담당전화번호
061-270-8430
최종업데이트
2018.02.14